[두레딸기] 농부와 자연이 함께 키웁니다. 땅에서 자란 두레 딸기 > 생산지 나들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생활재정보

인터넷 장보기
회원생협
매장찾기
조합원가입하기

생산지 나들이

HOME  >  생활재정보  >  생산지 나들이

[두레딸기] 농부와 자연이 함께 키웁니다. 땅에서 자란 두레 딸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두레지기 작성일20-01-31 14:23 조회1,424회 댓글0건

본문

 

두레생협 딸기는 왜 비싸요?
몇 년 전부터 딸기 재배방식에 큰 변화가 시작됐습니다. 편하면서도 생산성이 높은 양액재배방식이 널리 퍼지면서 가격이 저렴한 딸기들이 시장에 쏟아지기 시작했습니다. 양액재배는 흙이 아닌 인공배지인 상토에 딸기를 심고, 화학비료의 영양성분을 인공적으로 배합한 양액을 주
기적으로 뿌리면서 재배하는 방식입니다. 농가소득 향상을 위해 정부나 지자체에서도 적극적으로 양액재배 시설에 보조금을 지급하면서 빠른 속도로 양액재배가 확산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두레생협은 여전히 땅에서 키운 딸기만을 공급하고 있습니다. 땅에서 키운 토경재배 딸기는 키우기도 어렵고, 면적 대비 수확량도 적은 까닭에 상대적으로 높은 가격을 책정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렇다면 두레생협은 왜 토경재배를 유지하려고 애쓰는 걸까요?

 

 

대세가 되어버린 양액재배 딸기
경상남도 농업기술원과 통계청 국가통계포털에 따르면 2018년 국내 딸기의 토경재배 면적은 93ha로 2017년 124ha에서 해마다 감소하고 있습니다. 반면 양액재배 면적은 2002년에는 5ha에 불과했지만, 2017년에는 1,575ha에 이를 정도로 급속하게 늘어나고 있습니다. 수확량 차이까지 고려하면 국내 딸기의 약 95% 이상이 양액재배로 키워진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양액재배가 보편화된 이유는 여러 가지 장점이 있기 때문입니다. 일단 생산량이 약 1.5배 이상 높고, 흡수되는 영양분의 양을 확인하고 조절할 수 있어 날씨의 영향 없이 연중 비슷한 맛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땅의 힘이 떨어지면서 수확량이 감소하는 연작 피해도 없고, 무엇보다도 허리를 숙일 필요 없이 딸기를 수확할 수 있어서 일꾼들이 선호합니다.

 

양액재배의 불편한 진실
모든 일에는 명암이 있듯이, 양액재배도 문제점을 안고 있습니다. 초기에 설치비용이 비쌀 뿐만 아니라, 상토라 부르는 인공배지와 양액 모두 수입에 의존하고 있습니다. 이는 식량안보 차원에서도 바람직하지 않은 상황입니다. 갑자기 외국에서 자재 가격을 올린다면, 딸기 가격이 급등할 수 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상토를 소독할 때 어떤 약품을 사용하는지 알려지지 않고 있어, 안전성도 확인하기 어렵습니다. 또한, 땅에서 키울 때는 셀 수 없이 다양한 미량 성분과
수백만 종의 미생물들이 상호작용하며 발생하는 영양성분들을 먹고 자라지만, 양액재배는 오로지 사람이 찾아낸 16가지 필수 영양소만 공급하기 때문에, 겉모습은 똑같은 딸기이지만 속까지 똑같다고 하기 어렵습니다.

 


인증마크만 보세요? 재배방식을 확인하세요!
문제는 현재의 친환경인증제도에서는 양액재배 딸기도 농약만 사용하지 않으면, 무농약 인증을 받을 수 있다는 점입니다. 같은 인증, 같은 가격이라면 생산량이 많고, 재배하기 편한 양액재배로 몰리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심지어, 농약이나 호르몬제 사용도 가능한 GAP인증을 마치 친환경 인증으로 오해하여, 가격을 비교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같은 무농약 딸기인데도 두레 딸기의 가격이 높다면, 그것은 바로 재배방식의 차이에서 비롯된 것입니다.

 

 

 

“토경재배 딸기가 곧 사라질 거예요”
지금의 양액재배 딸기 확산은 편한 재배방식을 찾는 생산자와 저렴한 딸기를 찾는 소비자의 요구가 맞아 떨어진 결과라고 할 수 있습니다. 소비자들이 비싸다고 찾지 않아 돈도 안 되고, 힘만 더 드는 토경재배를 굳이 유지할 이유가 없기 때문입니다. 앞으로 우리 아이들은 우리 땅에서 건강하게 자란 딸기를 더 이상 맛보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 외국산 인공배지에서 인공 배양액을 먹고 자란 딸기만 남아있을 테니까요.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꿋꿋이 토경재배를 유지하고 있는 두레 딸기 생산자들이 힘을 낼 수 있도록 조합원 여러분의 관심과 지속적인 소비로 응원해주세요. 

 

 

 

 

Total 56건 1 페이지
생산지 나들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6 [태안마늘] 밭에서 자라 매콤하고 알싸한 태안 밭마늘 두레지기 06-30 146
55 [스킨큐어] 자연에 기술만 더해 피부가 편안한 화장품을 만듭니다. 두레지기 06-05 450
54 [민중교역] 전쟁의 아픔을 딛고 일어선 민중교역 커피 이야기 두레지기 04-27 689
53 [웰팜넷] 국산 친환경 농산물을 쉽고 간편하게 이용하세요 두레지기 03-30 917
52 [다정한마켓] 모두가 행복한 반려동물 간식을 만듭니다 두레지기 03-03 1021
열람중 [두레딸기] 농부와 자연이 함께 키웁니다. 땅에서 자란 두레 딸기 두레지기 01-31 1425
50 [지원상사] 매일매일 안심하고 깨끗하게! 안전한 생활용품을 만듭니다. 두레지기 12-24 1408
49 [해피브릿지협동조합] 오랜 경험과 노하우로 맛있는 요리를 선사합니다. 두레지기 11-29 1535
48 [미디안농산] 물 맑은 양평의 깨끗한 물을 머금은 친환경 배와 배즙 두레지기 11-01 1746
47 [위캔쿠키] 함께라면 할 수 있어요! We can! 두레지기 10-07 1881
46 [모래틈농장] 축산의 본질의 다시 생각합니다. 두레지기 09-03 1785
45 [부림제지] 환경과 사람을 살리는 친환경 우유갑 화장지를 만듭니다. 두레지기 08-05 1779
44 [성원경] 근면하고 성실한 꿀벌을 닮은 성원경 생산자 두레지기 06-28 1755
43 [자연에찬] 자연에서 온 재료에, 엄마의 손맛을 더합니다. 두레지기 06-03 1716
42 [달구네]건강한고 행복한 닭이 낳은 유정란 두레지기 04-26 2114
41 [산내마을] 양갱이야기 두레지기 03-05 2124
40 [금산 오미자]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보약, 금산 오미자를 소개합니다. 두레지기 01-07 2206
39 [제이엘]우리 손에서 탄생한 명품 오미자 와인 두레지기 11-05 2165
38 [청오건강]푸를 靑(청)! 나라 吳(오) ㈜청오건강 두레지기 09-06 3359
37 [지원상사] 더 이로운, 더 편리한, 더 행복한 G1(지원)상사 생활재 이야… 두레지기 06-29 2583
게시물 검색



서울사무소 : 서울시 구로구 가마산로 291 KT텔레캅빌딩 4층   물류센터 : 경기도 광주시 오포읍 오포로 673-36    대표자 : 김영향     사업자등록번호 : 142-82-02875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4-경기광주-0230호      전화 : 1661-5110     팩스 : 02-3283-7279       이메일 : dure@dure-coop.or.kr